본문 바로가기

맛집

[청주 복대가경시장]_호두과자 사장님이 추천한 맛있는 보리밥집

















전통시장 체험을 하면서 두 곳의 음식점에서 보리밥과 청국장을 먹었습니다. 두 곳 모두 맛있는 음식점이었는데, 그 중 개인적으로 더 좋았던 보리밥집을 소개하려합니다.

전통시장과 보리밥, 
왠지 느낌이 어울리지 않나요??ㅎㅎ





청주를 자주 가는편이지만 복대가경시장에는 처음 방문하는 곳이라 어디가 맛있는지 알 수 없어 호두과자를 사면서 사장님께 물어보았습니다.

"사장님 여기 주변에 맛있는 식당 없나요?"
"저~짝에 있는 보리밥집이 맛있어요~"

보리밥집 찾아서 이동~~





복대가경시장이 그리 넓지 않은 지역이라 호두과자 사장님이 안내해준 보리밥집을 쉽사리 찾을 수 있었습니다.
"정가네 보리밥"
적당히 후미진 골목에, 적당히 낡은 건물의 식당,
그렇다고 무시하시면 안되요~ 식당은 맛으로 승부하니까요.ㅎㅎ





간단한 차림표,
보리밥으로 소개를 받고 왔기때문에 고민하지 않고 주문을 합니다.
"보리밥 두 개 주세요~"





주문을 하고 5분 정도 지나자 밑반찬과 보리밥이 뚝딱~ 나왔습니다. 




차려진 밑반찬이 개인적으로 참 좋아라하는 음식들이었습니다.
어서어서 비벼보고 싶네요,ㅎㅎ





한상 차려진 밑반찬을 이것, 저것 넣어서 비벼봅니다.
예쁘게 담으려고 노력했는데, 먹음직스럽게 보이시나요?? ㅎㅎ









짜잔~ 다 비벼진 보리 비빔밥입니다. 후후

맛을 한 마디로 표현하자면,
음,,,전통시장과 잘어울리는 맛,
그런 느낌의 보리밥이었습니다. ㅎㅎ
전통시장과 보리밥이 기분상 어울려서 그렇게 느꼈을 수 있지만, 암튼 슥슥 비벼진 비빔밥은 맛있습니다. ㅎㅎ

전통시장을 다니면서 국밥, 비빔밥, 막국수 등 시장과 어울리는 음식을 먹으면서 전통시장의 분위기에 젖어보는 것도 즐거운 경험인 것 같습니다. 음식은 맛으로도 먹지만, 분위기로도 먹는거잖아요~ㅎㅎ

재미있게 보셨다면 아래 손가락을 눌러주세요~